최종편집:2022-09-28 19:05 (수)
실시간
여덟 번째 봄, 기억·약속·책임』 ‘언제나 함께 기억하겠습니다’
상태바
여덟 번째 봄, 기억·약속·책임』 ‘언제나 함께 기억하겠습니다’
  • 교육3.0뉴스
  • 승인 2022.04.11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월호 8주기를 맞아 다양한 추모 행사 실시

 ▢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세월호 8주기를 맞아 4월 11일(월)부터 16일(토)까지 한 주간 추모 기간으로 운영하며, 소속 기관 및 학교에서도 4월 중에 기관별 실정에 맞는 추모 주간을 자율적으로 운영하도록 하였다. 

 ▢ 세월호 추모 주간 동안 본청 직원들은 노란리본 배지를 착용하고 추모 묵념을 진행하며, 청사 정문에는 「여덟 번째 봄, 기억‧약속‧책임」이라는 메시지를 안내하여 방문객이나 시민들이 추모에 동참할 수 있도록 하였다. 뿐만 아니라,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세월호 추모 영화제를 온라인으로 진행하기로 하였다.

 ▢ ‘당신의 사월’은 2014년 4월 16일의 이야기를 흉터처럼 간직하고 살아가는 평범한 사람들 - 교사, 카페 사장, 인권 활동가, 진도 어민, 학생 등 - 의 기억을 통해 아픔을 넘어 치유와 희망을 이야기하고 있는 다큐멘터리 영화이다. 제작사인 ‘시네마달’을 통해 4월 10일(일) ~4월 16일(토) 7일간 보급되며, 서울교육공동체 구성원(교육관계자, 직원, 학생 등)이라면 누구나 공문으로 안내된 링크에 접속하여 원하는 시간에 영화를 관람할 수 있다.

 ▢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이번 국민 안전의 날 행사와 관련하여 “세월호 참사는 우리 사회에 큰 아픔과 상처를 주었지만, 공교육 전체의 근본적인 전환이 필요하다는 공감대가 형성되는 계기가 되기도 하였다”며 “경쟁을 지양하고 일상의 행복을 추구하는 4.16 교육체제가 잘 실현되고 있는지 거듭 성찰하며 서울교육은 우리 학생들에게 안전하고 든든한 울타리가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 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