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1-03-05 01:21 (금)
실시간
서울시교육청, 2021 학생 봉사활동 권장시간 안내
상태바
서울시교육청, 2021 학생 봉사활동 권장시간 안내
  • 손민정 기자
  • 승인 2021.02.08 1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 봉사활동 시간 학교장 자율 결정
2020학년도에 이어 개인계획에 의한 봉사활동 시간을 없애 학생부담 경감

▢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학생 봉사활동 권장시간 이수 어려움을 해소하는 내용을 담은 ‘2021학년도 학생 봉사활동 권장시간’을 1월 25일(월) 관내 각급학교에 안내한다. 2020학년도에 이어 2021학년도 역시 개인계획에 의한 봉사활동 시간을 없애고 학교계획에 의한 봉사활동 시간을 ‘학교봉사활동추진위원회’ 심의를 거쳐 학교장이 자율 결정하는 내용이다.

▢ 서울시교육청은 2020학년도 코로나-19로 인한 학생의 봉사활동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지난 6월 교육청이 제시하는 학생 봉사활동 권장시간*을 폐지하고 학교장이 ‘학교봉사활동추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자율 결정하는 정책을 추진하였다.
    * 학생 봉사활동 권장시간은 학교계획에 의한 봉사시간과 개인계획에 의한 봉사시간을 합한 것임. 학교계획에 의한 봉사시간은 창의적 체험활동 중 봉사시간으로 편성되는 활동임

▢ 2021학년도에도 계속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중요한 상황에서 학생의 건강권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지역사회 감염 위험을 최소화하기 위해 해당 정책을 2021학년도 한시적으로 연장 결정했다. 고등학교 입학전형에서 2021학년도 학생 봉사활동 시간을 고입석차백분율 산출에 반영하지 않을 예정이다.

▢ 이에 학교장은 학교 및 지역사회의 특성, 학생의 요구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절차에 따라 학교 봉사활동 권장시간을 결정할 수 있다. 학교는 창의적 체험활동의 4영역을 고루 편성하고, 내실있는 봉사활동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강구한다. 학생 개인계획에 의한 봉사활동 권장시간은 없으나, 학생이 희망할 경우 안전이 확보되는 경우에 한하여 학교의 승인을 받고 봉사활동을 할 수 있다.

▢ 서울시교육청은 2021학년도에도 대면 봉사활동 프로그램이 개설되지 못하고 학생 개인이 직접 봉사할 수 있는 기관을 찾기 어려운 상황에서, 이번 정책를 통해 학생의 봉사활동 부담이 경감되기를 기대한다. 나아가 서울시교육청은 학교교육계획에 의한 학생 봉사활동 프로그램의 다양화를 위하여 관련 유관기관과 적극 협력할 계획이다.

 

자료제공: 서울특별시교육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