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0-11-27 22:50 (금)
실시간
도성훈 교육감, 판문점 견학 재개에 따른 지원센터 개소식에서 평화메시지 전해
상태바
도성훈 교육감, 판문점 견학 재개에 따른 지원센터 개소식에서 평화메시지 전해
  • 김교수
  • 승인 2020.11.12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성훈 인천광역시교육감이 4일 경기도 파주시 판문점견학지원센터에 참석해 평화 메시지를 전달했다.

판문점 견학은 지난해 10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으로 중단됐으며 올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재개되지 못했다. 4일 시범 견학을 거쳐 6일부터는 일반 시민이 참여하는 견학 일정이 재개된다.

도교육감은 이날 오전 판문점 견학 재개에 맞춰 이뤄진 판문점견학지원센터 개소식 축사에서 “남북 관계가 경색되어 매우 안타깝지만 이러한 상황일수록 평화의 가치가 더욱 소중하다”며 “판문점견학지원센터 개소로 과거 전쟁과 분단의 상징이었던 판문점이 평화와 번영의 공간으로 거듭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인천시교육청에서는 북녘 땅이 한눈에 보이는 강화 교동도에 평화, 공존, 번영을 위한 인천 평화학교를 설립하겠다”며 “평화의 길은 멀고 더딜수 있지만 우리가 반드시 함께 가야 할 길이다”라며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이날 개소식에는 도성훈 인천시교육감을 비롯하여 이인영 통일부 장관, 송영길 국회 외교통일위원장, 박정·윤후덕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 페트릭 고샤 중립국감독위원회 스위스 대표 등이 함께 참석했다.

판문점 견학은 오는 6일부터 본격 실시되며 이달 중에 예정된 일정(11일)은 신청이 모두 마감됐다. 통일부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견학 인원을 지난해의 절반(1일 2회, 회당 40명)으로 제한해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